음식 과 약 – 최악의 궁합은 어떤것?

기약, 소화제, 진통제 등 전문의의 처방전 없이도 쉽게 구입할 수 있는 약부터 고혈압 치료제나 천식 등 만성질병에 먹는 약까지…. 함께 먹는 음식에 따라 약효가 떨어지거나 몸에 해로운 경우가 있다는 사실.

효과적인 약 복용법

1. 어떤 종류의 약이든 수분을 충분히 섭취하는 것이 좋다.

2. 약과 궁합이 맞지 않는 식품은 약을 복용하기 전후 몇 시간 간격을 두고 섭취한다.

3. 비타민 B와 C의 경우 빈속에 복용하면 빠르게 흡수되어 소변으로 배출되기 때문에 식사 도중이나 식후에 먹는 것이 효과적이다.

4. 복용하고 남은 약을 아깝다고 보관하는 경우가 있는데 약에도 유통기한이 있고 비록 전과 비슷한 증상이라고 해도 개인적인 판단으로 이전에 처방받은 약을 임의로 먹어서는 안 된다. 또한 증세가 비슷하다고 해도 가족과 약을 나눠 먹으면 위험할 수 있다.

5. 대부분의 약은 직사광선이 비치지 않고 서늘하며 건조한 곳에 보관하는 것이 좋다. 그러나 약사의 지시에 따라 차광 보관, 냉장 보관 등을 하는 경우도 있으니 주의한다.

⊙ 초콜릿 × 천식치료제

기침이 멈추지 않고 계속되는 천식의 경우 테오필린 성분이 함유된 천식치료제를 복용한다. 테오필린은 기도를 확장해 호흡을 안정시키고 기침을 멈추게 해 기관지 천식이나 기관지염 등의 치료에 사용된다. 하지만 천식약 복용 후 바로 초콜릿을 먹으면 테오필린과 비슷한 효과를 내는 카카오 성분에 의해 약효가 2배로 작용해 불면증, 가려움, 발진, 현기증 등의 부작용이 나타난다.

⊙ 커피 × 철분제

혈액 속 헤모글로빈 생성을 돕고 빈혈 치료에 효과적인 철분제를 커피와 함께 복용하면 커피에 포함되어 있는 타닌 성분이 철분과 결합해 킬레이트라는 착염을 생성해 체내 철분 흡수를 방해하고 약효를 떨어뜨린다. 커피 외에도 녹차, 홍차 등 카페인이 함유된 차도 동일한 증상을 나타낸다.

⊙ 우유 × 항생제

우리 몸이 세균에 감염되었을 때 사용하는 항생제는 세균 증식에 필요한 단백질의 합성을 막아 세균 증식과 생육을 저지하는 역할을 한다. 하지만 항생제와 우유를 함께 복용하면 우유에 들어 있는 다량의 칼슘이 항생제에 포함되어 있는 염산 테트라사이클린과 화학반응을 일으켜 항생제의 체내 흡수를 방해한다.

× 위장약

위염이나 위궤양이 있는 경우 복용하는 위장약은 위산을 중화하고 위벽의 점막을 덮어 염증 부위를 보호하는 효과가 있다. 하지만 우유와 함께 복용하면 우유의 칼슘이 위산을 중화하는 위장약의 성분들과 반응해 칼슘 수치를 급격하게 증가시킨다. 그 결과 식욕 부진, 변비, 구토 등의 증상을 동반한 고칼슘혈증을 일으키는 원인이 되기도 한다.

⊙ 담배 × 감기약

감기약에는 주로 졸음을 일으키는 항히스타민제와 졸음을 방지하기 위한 중추신경 흥분제인 카페인이 함께 함유되어 있다. 이러한 카페인 성분이 함유된 감기약을 복용할 때 담배를 자주 피우면 체내에서 담배의 독성과 함께 감기약의 카페인까지 함께 배출시키려 한다. 따라서 비흡연자에 비해 감기약으로 인한 졸음 방지 효과가 약해진다.

× 위장약

위산 분비를 억제하고 위 점막을 보호하는 시메티딘은 위장약의 대표적인 성분 중 하나다. 하지만 흡연을 하는 경우 위산 분비량이 늘어 궤양의 재발률이 높아진다. 특히 비흡연자에 비해 흡연자의 재발률이 3배나 높은 점을 감안할 때 위장약을 복용하는 기간에는 금연하는 것이 좋다.

⊙ 지방 × 항생제

감기에 효과적인 암피실린은 페니실린제의 하나로 세균의 증식과 합성을 억제한다. 하지만 베이컨이나 튀김 등 고지방 음식을 함께 섭취하면 암피실린의 흡수를 방해해 성분이 50% 정도밖에 흡수되지 않고 그 효과 역시 현저하게 줄어든다.

× 무좀치료약

마시는 타입의 무좀치료약에 들어 있는 그리세오풀빈 성분은 소화관에 흡수되어 피부나 손톱 등에 스며들어 무좀의 원인인 계상균의 침입을 막는다. 지용성인 그리세오풀빈을 지방 성분이 풍부한 베이컨이나 햄 등의 식품과 함께 섭취하면 약의 체내 흡수율이 높아져 구토를 유발하고 간장 및 신장 장애 등의 부작용이 나타나기도 한다.

⊙ 케이크 × 해열진통제

시판되는 대부분의 감기약에는 해열, 진통에 효과가 있는 아세트아미노펜 성분이 함유되어 있다. 아세트아미노펜은 혈관을 확장시켜 감기로 인한 열을 낮추고 통증을 완화한다. 하지만 약을 복용한 직후 케이크나 빵 등 탄수화물이 풍부한 식품을 먹으면 아세트아미노펜과 탄수화물이 결합해 약의 흡수를 방해한다.

⊙ 치즈 × 항우울제

우울증이나 심신증 치료에 사용되는 항우울제는 중추신경을 자극해 신경전달물질의 분비량을 증가시켜 증상 개선에 효과적이다. 그러나 항우울제를 치즈와 함께 복용하면 치즈에 포함된 티라민 성분이 정상적으로 대사되지 않고 체내에 남아 순환하면서 두통, 고혈압을 일으킬 수 있다.

⊙ 오렌지주스 × 수면제

수면제는 극심한 불면증이나 우울증을 겪을 때 전문의의 처방에 따라 사용된다. 수면제에 함유된 성분 중 하나인 바르비탈산계 수면진정제는 강력한 최면 효과가 있는데 복용 후 심한 갈증을 느끼게 되므로 수분 섭취가 늘게 된다. 하지만 이때 오렌지주스나 포도주스 등을 마시면 수면약 성분의 체외 배출량을 늘려 수면 유도 효과와 진정 효과를 감소시킨다.

⊙ 알코올 × 항히스타민제

기침, 콧물, 재채기 등 다양한 알레르기와 감기 증상의 원인이 되는 히스타민의 활동을 억제하는 항히스타민제에는 말레인산 클로르페니라민 성분이 함유되어 있다. 항히스타민제를 복용한 후 소주나 맥주 등 알코올을 섭취하면 숙취, 구토, 현기증 등의 증상을 일으키고 졸음이 급격히 쏟아진다. 알코올뿐 아니라 대부분의 자양강장 드링크도 같은 증상을 일으킨다.

× 수면제 불면증을 앓는 경우 술을 마시는 경우가 많은데 바르비탈산계 성분이 함유된 수면제를 복용한 후 술을 마시면 알코올이 수면제의 작용을 도와 진정작용이 강해져 의식을 잃거나 혼수상태에 빠질 수 있다.